top of page

카지노주, 유커 컴백에 강세


제주 카지노
카지노주

유커들의 한국 단체관광이 6년 만에 재개됐다.이를 중심으로 카지노 산업이 가파른 회복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돼 카지노주들이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날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지노산업 전망을 긍정적으로 유지한다”며 “중국인 인바운드 확대가 결국 카지노 방문객 수, 특히 매스 방문객 수의 가파른 회복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고 바라 봤습니다.

이어 그는 “2017년 한한령에 따른 단체관광 중단으로 중국인 인바운드가 전년 대비 48% 급감했을 당시, 중국VIP 드롭액(고객이 칩 구입에 쓴 금액)은 17%가 감소했다”며 “중국 VIP는 대체로 개별관광객에 해당하기 때문으로, 한국 단체관광 재개가 중국VIP 드롭액의 빠른 회복을 담보할 수는 없지만 회복의 방향성만은 확실하다”고 강조를 했습니다.


중국 단체 관광객(유커)의 귀환에 카지노 산업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관련주들이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10시 3분 기준 GKL은 전일 대비 1.81%(310원) 오른 1만6900원에 거래 중이다.

파라다이스는 전일 대비 1.48%(250원) 오른 1만7100원에 거래되고 있고, 롯데관광개발(1.95%)도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bottom of page